합천군 도시계획도로 추진 박차

김경희 기자 승인 2020.09.18 15:49 의견 0

합천군 도시계획도로 추진 박차
합천군 도시계획도로 추진 박차

합천군은 그간 코로나19감염병, 3개월간 지속된 장마, 수해발생 등으로 추진이 더뎠던 도시계획도로 공사 추진에 박차를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 합천군 내 도시계획도로 개설사업은 총 12건, 사업비 205억원으로 삼가 원금, 미가캐슬~영창교간 인도공사 2건은 이미 마쳤고 시행 중인 사업 모두 큰 어려움 없이 순조로이 진행되고 있다.

합천읍 핫들 지구 2개 노선, 중흥, 영창 노선은 토공 진행 중이고 이외 건은 착공 및 보상협의 중이며 특히 상·하수도, 한전, KT와 협의 후 전선 지중화를 시행단계부터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공사에 편입되어 본래의 기능을 할 수 없는 남은 토지인 잔여지에 대해서는 화단, 주차장 조성 등으로 공사에 포함 시행해 공유지 경계를 명확히 하고 쓰레기 배출장, 게시대 등 앞으로 공공시설 용지 필요 시 즉시 대체 활용이 가능토록 할 계획에 주안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다.

현재 진행되는 도로 중 경사도가 심한 노선이 포함되어 있어 공사에 어려움이 있으나,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

박영준 도시건축과장은 “주민밀집도가 높고 완공 후 주변 주택건축 등 새로운 도시가 형성되는 도시계획도로 특성을 충분히 고려해 견실한 시공과 주민 안전, 편리성을 우선하는 도로 건설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