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6개 기관과 ‘착한날개 오산’ 협약 체결

박종완 기자 승인 2020.09.23 11:37 | 최종 수정 2020.09.23 19:38 의견 0

 

오산시 ‘착한날개 오산’ 93개소로 확대
오산시 ‘착한날개 오산’ 93개소로 확대

 

경기도 오산시는 오산시민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 등 6개 기관과 ‘2020년 제2회 착한날개 오산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착한날개 오산’은 오산시의 저소득층을 포함한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기업체, 봉사단체, 후원회, 동아리, 자원봉사자 등 인적, 물적 네트워크를 총괄하는 명칭으로 협약체결을 통해 민·관 협력, 나눔 문화 확산, 복지공동체 구현으로 사회안전망 구축을 목적으로 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오산시민햇빛발전사회적협동조합, ㈜엔코스, 용인대명문태권도장, 디씨티, 대한예수교장로회 양일교회, ㈜그리니쉬농업회사법인 등 6개 기관이 참여했다.

6개 기관은 기존에 관내 지역사회공헌활동 등을 펼쳐오던 기관들로 이번 협약에 따라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연계하고 자원을 공유하고 서로 협력해 복지자원 및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오산시 복지사각지대의 착한날개가 되 주신 협약기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민·관이 다함께 행복을 나누는 어울림 복지를 실현해 복지사각지대가 없는 오산시를 만들고 시 전역에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