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의정부 성모병원 코로나 19 확진자 2명 추가

박종완 기자 승인 2020.04.01 09:39 | 최종 수정 2020.04.01 09:55 의견 0

 

양주시
사진-양주시

 

경기도 양주시는 의정부시 소재 의정부 성모병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 19) 집단감염과 관련 시 거주 확진자 2명이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추가 확진자는 의정부 성모병원 미화원 A씨와 서울 아산병원 1인실에 입원 중인 B양이다.

백석읍에 거주 중인 A씨는 의정부 성모병원 8층에 근무하고 있으며 31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접촉자는 남양주시에 거주 중인 아들 1명과 동료 1명 등 2명으로 자가격리중이다.

B양은 지난 25일 의정부 성모병원 응급실 진료 후 26일 서울아산병원 소아응급실에서 방문 직후 받은 진단검사에서 음성으로 확인됐으나 31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접촉자 중 병원에 함께 있는 어머니는 1차 검사결과 음성으로 확인됐으며 2차 검사를 진행 중에 있고 아버지는 검사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

정확한 이동경로는 심층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신속하게 공지할 예정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총력을 기울여 왔음에도 불구하고 확진자가 발생해 시민 여러분께 염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코로나19 지역 확산 차단을 위해 접촉자 관리와 방역에 모든 힘을 쏟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