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000만명 넘어”...中에 기원 조사팀 파견

신선혜 기자 승인 2020.06.30 21:31 의견 0
데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 (자료=WHO)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전 세계적으로 1000만명, 사망자는 5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데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29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화상 언론브리핑에서 “바이러스가 어떻게 시작됐는지. 미래를 대비하기위해 우리가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이해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다음 주 중에 중국으로 코로나19 기원을 파악하기 위한 조사팀이 파견될 것”이라고 말했다.

거브러여수스 사무총장은 이날 코로나19 첫 발병 보고 이후 누적 확진자가 전 세계적으로 1000만 명을 넘고 누적 사망자는 50만 명을 넘어섰다고 전했다.

그러나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은 “아직 종식 근처에도 이르지 못했다”면서 “많은 나라가 어느 정도 진전을 이뤘지만 팬데믹은 가속하고 있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브리핑에 배석한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은 부작용이 없고 효과적인 코로나19 백신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성공을 보장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