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방송, 개원특집 '초선의원, 21대 국회를 말하다'

21대 국회운영·민생현안을 주제로 여·야 초선의원들이 토론을 펼치는 90분 특별 대담 프로그램

원명국 기자 승인 2020.07.30 11:39 의견 0
 

 

 

 

 

 

 


30일(목) 오전 10시 여·야 초선의원들이 모여 국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는 개원특집 대담 프로그램 「초선의원, 21대 국회를 말하다」가 방송된다.

본격 대담을 펼칠 여·야 초선의원으로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이성만 의원과 장철민 의원이, 미래통합당에서는 안병길 의원과 양금희 의원이 출연하며, 상임위원장 배분 문제에서부터 일하는 국회법, 여·야 협치 문제 등 21대 국회운영 및 민생현안 해법을 놓고 격렬한 토론을 펼친다.

또한,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아침마다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초선의원 공부모임 현장을 살펴보고, 여·야 재선 의원들이 초선 의원들에게 보내는 당부와 응원의 메시지도 들어볼 예정이다.

강연자로 종횡무진 활동 중인 정치외교 전문가 김지윤 박사가 방송진행자로 나서며, 이화여대 정치외교학과 유성진 교수와 국민대 정치외교학과 장승진 교수가 패널로 참여한다.

국회방송 임광기 방송국장은 “「초선의원, 21대 국회를 말하다」가 국민통합과 협치를 위해 국회가 나아갈 방향을 함께 모색해보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