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59주년 IBK기업은행...윤종원 "혁신경영 미래로 가자”

“코로나 위기 지원과 고객 신뢰회복에 경영 우선순위”

박종완 기자 승인 2020.07.31 09:46 의견 0
윤종원 은행장이 기업은행 창립 59주년을 맞아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기업은행


창립 59주년을 맞은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31일 서울 중구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기념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서 외빈 초청행사 없이 임원, 본부 부서장들과 소규모로 진행했다.

윤 행장은 기념사에서 “어려운 경제상황을 맞아 지금처럼 중소기업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디스커버리‧라임으로 손상된 신뢰회복에도 역점을 두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發 경제사회질서 변화에 대비한 혁신경영을 주문하며 “‘혁신금융’은 미래를 개척할 앞바퀴이며, ‘바른경영’은 조직의 균형과 중심을 유지하게 하는 뒷바퀴”라며 “두 바퀴 축으로 미래로 나아가자”고 말했다.

윤 행장은 혁신금융 주요 과제로 ▲창업·재창업 종합지원센터 설립 ▲향후 5년 1천개 글로벌 혁신기업 육성 ▲향후 3년 모험자본 1조 5천억원 공급 등을 새롭게 제시하며 기업의 금융주치의가 되어 줄 것을 강조했다.

바른경영 주요 과제로는 고객 신뢰회복을 위한 임직원의 준법·윤리의식 제고를 위해 ▲IBK 바른경영지수 신설 ▲IBK윤리헌장 제정 등을 제시했다.

기업은행은 이날 기념식에서 윤리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IBK윤리헌장 선포식’도 가졌다. ‘IBK윤리헌장’은 기업은행은 물론 모든 자회사에도 적용되는 윤리경영체계다. 

윤 행장은 “윤리헌장을 기본가치로 삼아 청렴도 1등급 은행으로 도약하고 나아가 금융사고·부패 제로(zero)를 실현하자.”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